고객센터 최첨단 시스템의 최신 설비로 냉난방·냉동공조 부품 생산 전문기업

나노켐News

나노켐 이호균 연구소장, 제23회 대한민국 가스안전대상 대통령표창 수상
  • 작성일2016/05/27 09:15
  • 조회 190

- 가스누출탐지기, 지진감지기 등 가스보일러 안전장치를 통해 국민 안전성 확보에 기여.
 

  (주)나노켐 이호균 연구소장은 5월 27일(금) 여의도 63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제23회 대한민국 가스안전대상’ 포상 수여식에서 대통령 표창을 받는 영예를 안았다.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한국가스안전공사가 주관하는 이날 포상 수여식에서 이호균 연구소장은 가스누출탐지기, 지진감지기 등 가스보일러 안전장치를 통해 국민 안전성 확보에 이바지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나노켐 이호균 연구소장은 1991년 8월에 귀뚜라미정밀공업(現 나노켐) 전자연구소에 입사했다. 그 당시 국내 가스보일러 시장은 유럽에서 수입된 가스보일러가 주류를 이루었으며, 유럽 보일러를 국내 거주 환경에 그대로 적용하다 보니 가스누출로 인한 인명사고가 많이 발생했다.

 

  이호균 연구소장은 국민 안전을 위해 국내 유일의 가스누출탐지기와 지진감지기를 개발해 가스보일러에 내장함으로써 20년간 가스보일러 기계결함으로 인한 CO 가스 중독 인사 사고 ‘0’을 실현했다.

 

  또한, 불완전연소 방지장치 제조와 검사기준 마련을 위해 한국가스안전공사 및 가스보일러 제조사와 공동연구하여 가정용 가스보일러 안전성 향상에 이바지했다.

 

  특히, 이호균 연구소장은 25년간 귀뚜라미그룹에 종사하면서 보일러에 사용하는 주요 부품의 일괄생산 체제를 확립하여 가스보일러 부품 국산화율을 95% 이상 달성하고, 가스누출탐지기와 지진감지기 이외에 CO 감지 내장형 룸 컨트롤러, 메인 컨트롤러(PCB)를 직접 개발하여 안전 부품 보급에 크게 기여했다.

 

  그 밖에, 다양한 국책 과제 수행을 통해 안전 기술 및 국가 기술 경쟁력 강화에 기여하고 있으며, 중소기업 기술경쟁력 강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나노켐 이호균 연구소장은 “최근에는 가스안전에도 IoT(사물인터넷) 기술을 적용해 보일러에 문제가 발생하면 보일러가 스스로 자가진단하여 소비자에게 통보하고, 보일러 상태는 본사 서버에서 통합 관리되어 더욱 발전된 고품질의 서비스 제공하고 있다.”면서, “앞으로 최첨단 정보통신기술을 기반으로 안전관리시스템을 개발하여 가스 안전 확보에 전념할 것이다.”고 밝혔다.